[생명의 삶] 평범한 섬김과 동역이 교회를 특별하게 합니다(골로새서 4 : 7~18)

오늘의 찬송

(새 218 통 369 네 맘과 정성을 다하여서)
(경배와찬양 233) 우리에게 향하신 여호와의 인자하심이 크고 크도다 크시도다 크고 크도다 크시도다/ 우리에게 향하신 여호와의 진실하심이 영원 영원 영원하시도다 영원 영원 영원하시도다

신실하고 사랑받는 형제 두기고와 오네시모 4:7~9

7 두기고가 내 사정을 다 너희에게 알려 주리니 그는 사랑 받는 형제요 신실한 일꾼이요 주 안에서 함께 종이 된 자니라
8 내가 그를 특별히 너희에게 보내는 것은 너희로 우리 사정을 알게 하고 너희 마음을 위로하게 하려 함이라
9 신실하고 사랑을 받는 형제 오네시모를 함께 보내노니 그는 너희에게서 온 사람이라 그들이 여기 일을 다 너희에게 알려 주리라

동역자들에 대한 소개와 안부 4:10~18

10 나와 함께 갇힌 아리스다고와 바나바의 생질 마가와 (이 마가에 대하여 너희가 명을 받았으매 그가 이르거든 영접하라)
11 유스도라 하는 예수도 너희에게 문안하느니라 그들은 할례파이나 이들만은 하나님의 나라를 위하여 함께 역사하는 자들이니 이런 사람들이 나의 위로가 되었느니라
12 그리스도 예수의 종인 너희에게서 온 에바브라가 너희에게 문안하느니라 그가 항상 너희를 위하여 애써 기도하여 너희로 하나님의 모든 뜻 가운데서 완전하고 확신 있게 서기를 구하나니
13 그가 너희와 라오디게아에 있는 자들과 히에라볼리에 있는 자들을 위하여 많이 수고하는 것을 내가 증언하노라
14 사랑을 받는 의사 누가와 또 데마가 너희에게 문안하느니라
15 라오디게아에 있는 형제들과 눔바와 그 여자의 집에 있는 교회에 문안하고
16 이 편지를 너희에게서 읽은 후에 라오디게아인의 교회에서도 읽게 하고 또 라오디게아로부터 오는 편지를 너희도 읽으라
17 아킵보에게 이르기를 주 안에서 받은 직분을 삼가 이루라고 하라
18 나 바울은 친필로 문안하노니 내가 매인 것을 생각하라 은혜가 너희에게 있을지어다

묵상 도우미

- 아리스다고(10절) 데살로니가 출신으로 바울과 로마까지 동행했던 인물이다(행 19:29; 20:4; 27:2).
- 아킵보(17절) 빌레몬의 가정교회에 속한 인물이다(몬 1:2).

오늘의 말씀 요약

바울은 두기고와 오네시모를 보내 자신의 사정을 골로새 교회에 알립니다. 또한 아리스다고, 마가, 유스도, 에바브라, 누가, 데마 등 자신과 함께하는 동역자들의 안부를 전합니다. 바울은 라오디게아 교회와 서로 편지를 돌려 보라고 권하고, 아킵보에게 직분을 이루라고 당부합니다.

신실하고 사랑받는 형제 두기고와 오네시모 4:7~9

생명력 있는 사역은 신실한 사람들의 동역으로 이루어집니다. 바울은 편지의 전달자인 두기고를 사랑받는 형제, 신실한 일꾼, 주 안에서 함께 종 된 자로 소개합니다(행 20:4). 주 안에서 확인된 정체성을 세 번 언급한 것은 온전한 신뢰를 뜻합니다. 그를 특별히 보낸 이유는 바울과 동역자들의 사정을 알려서 골로새 교회를 위로하기 위함입니다. 하나님의 모든 사역은 개인적인 일이 아니라 우주적 교회의 일입니다. 한편 바울은 도망쳐 나온 종이었지만 복음을 듣고 회심한 오네시모를 보냅니다. 바울이 ‘너희에게서 온 사람’이라고 말한 것은 그가 골로새 성도들과 동일한, 사랑받는 형제임을 강조하기 위함입니다. 그리스도 안에서는 어제가 아니라 오늘 어떤 사람으로 변화되고 인정받느냐가 중요합니다.
-
바울은 두기고와 오네시모를 어떻게 소개하나요? 동역자들로부터 나는 어떤 평가를 받고 있나요?

동역자들에 대한 소개와 안부 4:10~18

성도는 서로 교제하고 안부하며 위로를 받습니다. 바울은 자신이 옥에 갇혀 있는 동안 함께한 동역자들의 안부를 전합니다. 그는 이들 가운데 마가가 이르면 영접하라고 말합니다. 마가는 1차 전도 여행에서 중도 하차해 바울의 신임을 잃었으나 이후 신실한 동역자가 되었습니다. 아리스다고와 유스도도 마가처럼 유대인이지만 하나님 나라를 위해 일하는 자들로서 바울에게 위로가 되었습니다. 또한 바울은 에바브라가 골로새 교회를 섬기다가 떠난 후에도 그곳 성도들이 하나님 뜻 가운데 서기를 간절히 기도하고 있다고 전합니다. 평범하지만 주어진 자리에서 충성스럽게 교회를 세워 가는, 성령에 사로잡힌 사람들을 통해 하나님 나라는 확장됩니다.
-
바울은 왜 동역자들 소개와 안부에 많은 지면을 할애했을까요? 공동체에 위로와 힘을 주는, 나의 작은 기도와 섬김은 무엇인가요?

오늘의 기도

서로의 사정을 알고 믿음을 다독여 줄 지체들을 허락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부족함을 채워 주고 격려해 주며, 하나님 나라를 위해 함께 온전한 모습을 갖춰 가게 하소서. 성도의 아름다운 교제가 교회 울타리를 넘어 사회 전체에 그리스도의 향기로 전해지게 하소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