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의 삶] 아름다운 죽음을 준비하는 삶(사무엘하 18 : 16-23)

오늘의 찬송
(새 384 통 434 나의 갈 길 다 가도록)
(경배와찬양 80) 내 평생 사는 동안 주 찬양하리 여호와 하나님 내 주를 찬양하리 주님을 묵상함이 즐겁도다 내 영혼 주 안에서 참 기쁘리 내 영혼아 주님을 송축하라 내 영혼아 주님을 찬양하라 내 영혼아 주님을 송축하라 내 영혼아 주님을 찬양하라

    압살롬의 비참한 무덤(18:16~18)

    16
    요압이 나팔을 불어 백성들에게 그치게 하니 그들이 이스라엘을 추격하지 아니하고 돌아오니라

    17
    그들이 압살롬을 옮겨다가 수풀 가운데 큰 구멍에 그를 던지고 그 위에 매우 큰 돌무더기를 쌓으니라 온 이스라엘 무리가 각기 장막으로 도망하니라

    18
    압살롬이 살았을 때에 자기를 위하여 한 비석을 마련하여 세웠으니 이는 그가 자기 이름을 전할 아들이 내게 없다고 말하였음이더라 그러므로 자기 이름을 기념하여 그 비석에 이름을 붙였으며 그 비석이 왕의 골짜기에 있고 이제까지 그것을 압살롬의 기념비라 일컫더라

    기쁜 소식을 전하려는 열정(18:19~23)

    19
    사독의 아들 아히마아스가 이르되 청하건대 내가 빨리 왕에게 가서 여호와께서 왕의 원수 갚아 주신 소식을 전하게 하소서

    20
    요압이 그에게 이르되 너는 오늘 소식을 전하는 자가 되지 말고 다른 날에 전할 것이니라 왕의 아들이 죽었나니 네가 오늘 소식을 전하지 못하리라 하고

    21
    요압이 구스 사람에게 이르되 네가 가서 본 것을 왕께 아뢰라 하매 구스 사람이 요압에게 절하고 달음질하여 가니

    22
    사독의 아들 아히마아스가 다시 요압에게 이르되 청하건대 아무쪼록 내가 또한 구스 사람의 뒤를 따라 달려가게 하소서 하니 요압이 이르되 내 아들아 너는 왜 달려가려 하느냐 이 소식으로 말미암아서는 너는 상을 받지 못하리라 하되

    23
    그가 한사코 달려가겠노라 하는지라 요압이 이르되 그리하라 하니 아히마아스가 들길로 달음질 하여 구스 사람보다 앞질러가니라

Copyright © 개역개정 성경본문의 저작권은 대한성서공회에 있습니다.
묵상도우미
돌무더기(17절) 범죄자나 원수에게 행하던 매장 방법이다(수 7:26). 이때의 돌무더기는 수치와 경고의 상징이다.

오늘의 말씀요약
죽은 압살롬이 구멍에 던져지고 그 위에 돌무더기가 쌓입니다. 그가 생전에 세운 비석은 압살롬의 기념비라 일컬어집니다. 아히마아스가 왕께 승리 소식을 전하려 하지만 요압은 구스 사람을 보냅니다. 그러나 아히마아스는 결국 허락을 받아 구스 사람보다 앞질러 갑니다.
  • 압살롬의 비참한 무덤(18:16~18)

삶에는 반드시 평가가 따릅니다. 존경받는 삶이 있는가 하면, 멸시받는 삶도 있습니다. 압살롬은 뛰어난 용모와 지혜로 많은 기대를 받았습니다. 하지만 그의 마지막 모습은 비참하고, 그의 죽음에는 영화로움이 없습니다. 요압은 구덩이에 압살롬의 시신을 던져 넣은 뒤, 비석도 세우지 않고 돌무더기만 쌓아 올립니다. 그의 인생은 이렇게 불명예스럽고 무가치한 것으로 치부됩니다. 사실 생전에 압살롬이 자기 이름으로 왕의 골짜기에 비석을 세운 적이 있었습니다. 그러나 이것은 반복되지 말아야 할 비극적인 삶을 상징하는 기념물이 되었을 뿐입니다. 우리 인생은 끝난 후에 평가받습니다. 하나님께 인정받는 삶만이 의미가 있음을 기억하며 마지막까지 아름다운 신앙의 길을 가야 합니다.

* 묵상 질문
압살롬의 최후는 어떠한가요?
* 적용 질문
내 마지막 모습이 어떠하길 바라나요? 하나님 안에서 명예로운 죽음을 맞이하기 위해 어떻게 살아야 할까요?

  • 기쁜 소식을 전하려는 열정(18:19~23)

다윗 군대가 압살롬 군대를 이긴 것은 좋은 소식인 동시에 나쁜 소식입니다. 전투의 승리는 분명 기쁜 소식이지만, 압살롬의 죽음은 아버지 다윗에게 슬픈 소식입니다. 제사장 사독의 아들 아히마아스는 다윗에게 승리했다는 소식을 전하려는 마음이 간절했습니다. 이것이 기쁜 소식이라고 생각했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요압은 다윗이 압살롬의 죽음에 크게 충격받고 아히마아스를 어찌할지 알 수 없기 때문에 그를 말립니다. 그리고 구스 사람을 전령으로 보냅니다. 그러나 아히마아스는 재차 요압에게 간청해 허락을 받아 냅니다. 심지어 미리 출발한 구스 사람을 추월해 먼저 다윗 진영에 도착합니다. 성도는 기쁜 소식 곧 그리스도의 복음을 전하는 데 열심을 내야 합니다.

* 묵상 질문
아히마아스는 어떤 마음으로 다윗에게 달려갔을까요?
* 적용 질문
예수 그리스도를 통한 구원과 승리의 기쁜 소식을 이웃에게 알리고자 하는 간절함이 없다면, 그 이유는 무엇일까요?

 
오늘의 기도
삶의 마지막 순간에 하나님이 제 인생을 어떻게 평가하실지 생각하며 두려움과 떨림으로 살아가게 하소서. 제가 받은 구원의 기쁜 소식을 기꺼이, 신실하게 주위에 선포하는 참된 전도자가 되기 원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