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벽을 세우라 3

Jun 25, 2017
주일대예배
안인권목사
구절: 
느4:17-23
Download audio file | Open in a popup window

성벽을 세우라 3 (느4:17-23)

성벽공사 일의 다양성과 가치성 -- 성벽 건축 일은 크게 돌을 쌓는 일과 돌을 나르는 일로 구분된다. 공사 진행은 다양한 작업을 필요로 한다. 다양한 작업은 다양한 기술과 재능을 요구하지만 모든 일의 목적은 성벽을 건축하는 것이다. 크고 작은 일, 특별한 기술이 필요한 일  그렇치 않은 일, 전문가만 할 수 있는 일 아무나 할 수 있는 일이 있다. 일의 내용은 다양한 재능과 수준의 실력을 필요로 하지만 일의 가치에 있어서는 동일하다. 모두가 성벽을 건축하는 동일한 목적을 가지고 있기 때문이다. 일꾼들 사이에서는 중요한 역할과 중요하지 않은 역할을 차별하기 쉬우나 하나님의 기준에서는 차별이 없다. 달란트 비유에서도 주인은 다섯 달란트 맡은자에게나 두달란트 맡았던 자에게나 똑같은 칭찬을 한다. 칭찬에 전혀 차이가 없다. 목적의 동일성은 가치의 동일성을 갖기 때문이다.

성벽 공사 작업자의 자세 -- 공사 진행에 있어서 필수적인 임무  두 가지가 있다. 성벽을 세우는 일과 성벽을 지키는 일이다. 성벽을 세우는 일은 각자 흩어져서 해야 할 일이고 지키는 일은 모여서 함께 할 일이다. 흩어져서 주어진 구역의 성벽을 쌓는일은 각자가 책임져야 할 일이다. 사회 구성원은 각자에게 주어진 일을 반드시 책임져야 한다. 그것이 사회 전체가 견고하게 되는 기초가 된다. 맡겨진 분야를 책임지는 자립적이고 독립적인 자세가 필요하고 함께 연합하여 성을 지키는 일에는 이해 관계를 초월한 희생적인 협력이 필요하다. 앞다투어 희생하는 단결심이 투철한 공동체는 막강한 힘을 발휘한다. 군사력에 있어 중요한 것은 숫자보다 단결이다. 단결은 뛰어난 희생 정신에서 비롯된다.

성벽 전부와 일부 -- 느헤미야가 주도한 예루살렘 성벽 공사는 42구간으로 나누어 진행되었다. 한 구간 한 구간의 완벽한 시공은 전체의 완전성을 보장한다. 각 구간 시공의 가장 중요한 주의사항은 옆 구간과의 연결이다. 42구간이 물 샐  틈 없이 연결되지 않으면 성벽으로 써의 기능은 제로이다. 부분 별로는 완벽해도 전체적으로는 완전 부실공사에 지나지 않는다. 교회는 그리스도의 몸이다. 성도는 그 몸의 지체이다. 지체는 몸에 붙어 있을 때 생명과 생존이 가능하다. 뛰어난 능력을 가졌다해도 몸에서 분리되는 순간 그 지체는 쓸모없는 장애물에 지나지 않는다. 그리스도의 몸에 붙어 있는 증거는 교회생활이 증명 해준다. 교회를 위해 얼마나 COMMITMENT되어 있느냐가 예배생활, 기도생활, 봉사생활등등으로 증명된다. 지체는 임의로 행동하지 않고 철저히 머리의 지시를 받는다. 순종이 그 증거이다.

단 한 사람, 단 한가지 일 -- 흩어질 때든지 모일때든지 변함없이 한 가지만 하는 한 사람이 있다. 느헤미야와 그를 시종하는 나팔수이다. 느헤미야는 성벽공사를 진두지휘하는 단 한 사람인 총 지휘자이다. 그의 지시에 따라 나팔을 부는 나팔수 역시 단 한 사람이다. 뛰어난 전투력을 가진 군대라해도 지휘관은 단 한사람이다. 지휘관이 한 사람이상이 되면 혼란과 분열로 자중지란에 빠져 스스로 붕괴된다. 지휘체계가 일사분란해야 한다. 나팔수 역시 한 사람 뿐 이어야 한다. 여러 사람이 나팔을 불면 분명한 의사 전달이 불가능해진다. 의사 전달의 혼선 역시 공동체 전체를 혼란에 빠뜨린다. 기드온 삼백용사가 나팔을 불 때 미디안 군대가 혼란에 빠져 명령을 이해 못하고 아군과 적을 구별하지 못하고 피차에 살륙하게 된 원인이 거기에 있다.

1인 2역 -- 이스라엘 백성은 1인 2역을 감당해야 했다. 낮에는 성벽 공사에 투입되고 밤에는 성벽 수비에 투입되었다. 밤 낮을 구분없이 일했다. 한 사람이 한가지만 해도 되는 여유로운 삶이 허용되지 않았다. 당시의 성벽공사는 많은 시간을 가지고 여유롭게 할 수 있는 상황이 아니었다. 호시탐탐 공격의 기회를 엿보는 적들의 목전에서 이루지는 공사였기 때문이다. 성벽을 쌓는 당시 뿐만 아니라 오늘 날도 누구나 마찬가지다. 같은 사람이 가정과 교회, 사회 각분야에서 해야할 일들이 있다. 일인다역의 삶을 소화해야 한다. 개개인의 업무 감당 능력이 소속 공동체의 경쟁력이 되고 나아가 국가의 경쟁력이 된다. 전천후적인 전투 능력을 가진 군대가 높은 승리의 확률을 가진 군대이다. 특수 훈련을 받은 특수부대 요원들은 일당백의 전투 능력을 자랑한다.

옷을 벗지 않았다 -- 성벽 공사에 대한 설명을 마치면서 본문의 마지막은 '낮에도 밤에도 옷을 벗지 않았다'라고 말한다. '옷을 벗지 않았다'라는 말이 매우 의미심장하다. 24시간 일했다. 24 시간을 완전히 바쳤다. 그야말로 개인의 사생활은 없는 삶이었다. 그들의 삶은 성벽뿐이었다. 오직 성벽을 위해 살았다. 성벽을 위해 all in하는 이유가 무엇인가? 성벽이 없으면 아무것도 없는 것이다. 모든 것이 있어도 성벽이 없으면 하루 아침에 사라질 수있다. 교회가 그렇다. 예수가 없으면 생명도 생존도 불가능하다. 그의 몸 된 교회의 존재가 그렇다. 교회가 없는 인생은 생명도 생존도 없는 존재다. 교회를 부인하거나 거부하는 인생은 예수를 거부하고 부인하는 인생이다. 세계적인 부와 명예를 가졌다해도 교회가 없는 인생은 아무것도 가지지 않은 인생이다. 오히려 가지고 있는 것이 불행이다. 그것 때문에 예수를 거부하고 인정하지 않기 때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