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의 삶] 한 여인의 온전한 순종, 인류 구원의 문을 열다(누가복음 1 : 26-38)

오늘의 찬양
(새 120 통 120 오 베들레헴 작은 골)
오 베들레헴 작은 골 너 잠들었느냐 별들만 높이 빛나고 잠잠히 있으니 저 놀라운 빛 지금 캄캄한 이 밤에 온 하늘 두루 비춘 줄 너 어찌 모르나/ 오 베들레헴 예수님 내 맘에 오셔서 내 죄를 모두 사하고 늘 함께하소서 저 천사들의 소식 나 기뻐 들으니 오 임마누엘 예수님 내 맘에 오소서 아멘
  • 예수님 탄생 예고 1:26~38
  • 26

  • 여섯째 달에 천사 가브리엘이 하나님의 보내심을 받아 갈릴리 나사렛이란 동네에 가서
  • 27

  • 다윗의 자손 요셉이라 하는 사람과 약혼한 처녀에게 이르니 그 처녀의 이름은 마리아라
  • 28

  • 그에게 들어가 이르되 은혜를 받은 자여 평안할지어다 주께서 너와 함께 하시도다 하니
  • 29

  • 처녀가 그 말을 듣고 놀라 이런 인사가 어찌함인가 생각하매
  • 30

  • 천사가 이르되 마리아여 무서워하지 말라 네가 하나님께 은혜를 입었느니라
  • 31

  • 보라 네가 잉태하여 아들을 낳으리니 그 이름을 예수라 하라
  • 32

  • 그가 큰 자가 되고 지극히 높으신 이의 아들이라 일컬어질 것이요 주 하나님께서 그 조상 다윗의 왕위를 그에게 주시리니
  • 33

  • 영원히 야곱의 집을 왕으로 다스리실 것이며 그 나라가 무궁하리라
  • 34

  • 마리아가 천사에게 말하되 나는 남자를 알지 못하니 어찌 이 일이 있으리이까
  • 35

  • 천사가 대답하여 이르되 성령이 네게 임하시고 지극히 높으신 이의 능력이 너를 덮으시리니 이러므로 나실 바 거룩한 이는 하나님의 아들이라 일컬어지리라
  • 36

  • 보라 네 친족 엘리사벳도 늙어서 아들을 배었느니라 본래 임신하지 못한다고 알려진 이가 이미 여섯 달이 되었나니
  • 37

  • 대저 하나님의 모든 말씀은 능하지 못하심이 없느니라
  • 38

  • 마리아가 이르되 주의 여종이오니 말씀대로 내게 이루어지이다 하매 천사가 떠나가니라
 
Copyright © 개역개정 성경본문의 저작권은 대한성서공회에 있습니다.
 
묵상도우미
여섯째 달(26절) 엘리사벳이 잉태한 때로부터 여섯째 달을 말한다(눅 1:24).
오늘의 말씀요약
하나님이 보내신 천사 가브리엘이 마리아에게 와서 그녀가 성령으로 잉태해 아들을 낳을 텐데, 이름을 예수라 하라고 전합니다. 예수는 지극히 높으신 이의 아들이라 불리며 다윗의 왕위를 이을 분으로, 그 나라가 무궁할 것입니다. 마리아는 주의 여종이기에 말씀대로 이루어지길 바랍니다.
  • 예수님 탄생 예고 1:26~38

예수님 탄생의 신비는 성령의 역사로 인한 것입니다. 다윗의 자손인 요셉과 결혼하기로 약속했지만 아직 정식으로 부부 관계를 맺지 않은 처녀 마리아에게 천사가 찾아옵니다. 천사는 마리아에게 아들을 잉태해 낳을 것이라 하며, 그 아들이 세상을 구원할 자(예수)이고, 하나님의 아들이며, 다윗의 왕위에 앉아 영원토록 이스라엘과 세상을 다스릴 왕이라 전합니다. 이 일은 성령이 임하셔서 친히 이루십니다. 불임 여성인 엘리사벳이 임신한 것처럼 하나님께는 못 하실 일이 없으며, 그분은 뜻하신 바를 반드시 이루십니다. 마리아는 하나님 말씀 앞에 순종합니다. 이는 상식과 이해를 넘어, 돌에 맞아 죽을 수도 있는 위험마저 초월한 놀라운 순종입니다. 하나님이 말씀하실 때, 그 말씀대로 이루어지기를 바라며 온전히 순종함이 하나님의 거룩한 뜻을 이 땅에 이룹니다. 
-
천사로부터 예수 탄생 예고를 받은 마리아는 어떻게 반응하나요? 내가 상식과 이해를 내려놓고 말씀대로 온전히 순종할 일이 있다면 무엇인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