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의 삶] 하나님 사랑의 돌보심에 감사 찬양으로 화답하다(시편 100 : 1-5)

오늘의 찬양
(새 570 통 453 주는 나를 기르시는 목자)
(경배와찬양 152) 선하신 목자 날 사랑하는 분 주 인도하는 곳 따라가리 주의 말씀을 나 듣기 위하여 주 인도하는 곳 가려네(x2)/ 나를 푸른 초장과 쉴 만한 물가로 내 선하신 목자 날 인도해 험한 산과 골짜기로 내가 다닐지라도 내 선하신 목자 날 인도해
  • 하나님을 찬양할 이유 100:1~3
  • 1

  • 온 땅이여 여호와께 즐거운 찬송을 부를지어다
  • 2

  • 기쁨으로 여호와를 섬기며 노래하면서 그의 앞에 나아갈지어다
  • 3

  • 여호와가 우리 하나님이신 줄 너희는 알지어다 그는 우리를 지으신 이요 우리는 그의 것이니 그의 백성이요 그의 기르시는 양이로다
  • 감사와 찬송으로 예배함 100:4~5
  • 4

  • 감사함으로 그의 문에 들어가며 찬송함으로 그의 궁정에 들어가서 그에게 감사하며 그의 이름을 송축할지어다
  • 5

  • 여호와는 선하시니 그의 인자하심이 영원하고 그의 성실하심이 대대에 이르리로다
 
Copyright © 개역개정 성경본문의 저작권은 대한성서공회에 있습니다.
 
묵상도우미
궁정(4절) 성전의 뜰을 가리킨다.
오늘의 말씀요약
시편 기자는 기쁨으로 하나님을 섬기며 찬양하라고 합니다. 그분은 우리를 지으신 하나님이며, 우리는 그분의 백성이요 양이기 때문입니다. 감사함으로 하나님의 문과 궁정에 들어가 그 이름을 송축해야 합니다. 하나님은 선하시며 인자하심이 영원하고, 그분의 성실하심은 대대에 이를 것입니다.
  • 하나님을 찬양할 이유 100:1~3

만물을 지으시고 사랑으로 돌보시는 하나님은 피조물의 찬양과 경배를 받기에 합당하십니다. 예배에서 가장 많이 사용되는 이 시편은, 이스라엘이 멸망하게 된 상황에서 하나님의 왕 되심을 고백하는 찬양시입니다. 시편 기자는 온 땅과 이스라엘 백성에게 즐거움과 기쁨으로 하나님 앞에 나아가자고 초청합니다. 하나님이 우리를 지으신 창조주이기 때문입니다. 또한 우리는 왕이신 하나님께 속한 백성이요, 목자이신 하나님이 사랑으로 기르시는 양이기 때문입니다. 인생의 성패는 누구를 주인으로 삼느냐에 달려 있습니다. 인간적인 소망이 다 무너졌다 해도 누구든지 하나님 안에서 다시 시작할 수 있습니다. 하나님을 주인으로 삼고 예배를 회복하면 하나님 자녀로서 보호·양육·공급의 특권을 누립니다. 
-
시편 기자는 하나님과 우리의 관계를 어떻게 묘사하나요? 나를 사랑으로 지으시고 기르시는 하나님 앞에 내가 드릴 수 있는 최선은 무엇일까요?

  • 감사와 찬송으로 예배함 100:4~5

감사와 찬송은 예배에서 하나님을 영화롭게 하는 요소들입니다. 하나님은 감사와 찬양으로 그분께 나오는 이에게 세 가지 은혜를 베푸십니다. 첫째, 하나님의 선하심을 알게 하십니다. 선하신 하나님은 우리를 향해 가장 좋은 길을 계획하시는 분입니다. 둘째, 영원한 인자하심을 베푸십니다. 하나님은 측량할 수 없는 사랑, 영원한 사랑으로 우리를 돌보십니다. 셋째, 하나님의 성실하심으로 대대에 약속을 이루십니다. 하나님의 성실하심은 그분의 선하심과 인자하심이 모든 세대에 중단 없이 지속됨을 의미합니다. 성도는 하나님의 선하심으로 삶을 시작해, 그분의 인자하심으로 보호받으며, 그분의 성실하심으로 지속적인 은혜를 누립니다. 
-
하나님의 선하심·인자하심·성실하심은 각각 어떤 의미가 있을까요? 이러한 하나님 은혜를 지속적으로 누리는 비결은 무엇일까요?

 
오늘의 기도
스스로 인생을 이끌어 가기가 벅차 불안에 빠진 저에게, 주님이 선한 목자와 왕이 되어 주시니 감사합니다. 오늘도 주님의 선하심을 신뢰해 믿음의 걸음을 내딛고, 주님의 인자하심을 의지해 용기와 힘을 내며, 주님의 성실하심을 따라 변치 않는 사랑과 은혜를 누리게 하소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