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의 삶] 말 못 하는 공허한 우상, 미래를 말씀하시는 하나님(이사야 41 : 21-29)

오늘의 찬양
(새 322 통 357 세상의 헛된 신을 버리고)
세상의 헛된 신을 버리고 하나님 이름 높여 기리세 온 천하 백성 모두 나와서 다 같이 하나님만 섬기세/ 세상의 헛된 우상 버리고 인간의 모든 부귀영화와 거짓과 불의 모두 버리고 온전히 하나님만 섬기세/ 주님의 백성 서로 헤아려 시기와 미움 아주 버리고 하나님만을 홀로 섬기는 천국을 어서 이뤄 주소서 아멘

장래 일을 모르는 우상 41:21~24
21

나 여호와가 말하노니 너희 우상들은 소송하라 야곱의 왕이 말하노니 너희는 확실한 증거를 보이라
22

장차 당할 일을 우리에게 진술하라 또 이전 일이 어떠한 것도 알게 하라 우리가 마음에 두고 그 결말을 알아보리라 혹 앞으로 올 일을 듣게 하며
23

뒤에 올 일을 알게 하라 그리하면 너희가 신들인 줄 우리가 알리라 또 복을 내리든지 재난을 내리든지 하라 우리가 함께 보고 놀라리라
24

보라 너희는 아무것도 아니며 너희 일은 허망하며 너희를 택한 자는 가증하니라

공허한 우상 41:25~29
25

내가 한 사람을 일으켜 북방에서 오게 하며 내 이름을 부르는 자를 해 돋는 곳에서 오게 하였나니 그가 이르러 고관들을 석회 같이, 토기장이가 진흙을 밟음 같이 하리니
26

누가 처음부터 이 일을 알게 하여 우리가 알았느냐 누가 이전부터 알게 하여 우리가 옳다고 말하게 하였느냐 알게 하는 자도 없고 들려 주는 자도 없고 너희 말을 듣는 자도 없도다
27

내가 비로소 시온에게 너희는 이제 그들을 보라 하였노라 내가 기쁜 소식을 전할 자를 예루살렘에 주리라
28

내가 본즉 한 사람도 없으며 내가 물어도 그들 가운데에 한 말도 대답할 조언자가 없도다
29

보라 그들은 다 헛되며 그들의 행사는 허무하며 그들이 부어 만든 우상들은 바람이요 공허한 것뿐이니라

Copyright © 개역개정 성경본문의 저작권은 대한성서공회에 있습니다.

오늘의 말씀요약
하나님은 우상들이 미래 일과 이전 일을 알고 복과 화를 내릴 수 있다면, 그들을 신인 줄 알겠다 하십니다. 하나님이 북방에서 일으키신 한 사람이 고관들을 밟을 것입니다. 이 일을 알게 한 자는 아무도 없으며, 오직 하나님이 기쁜 소식 전할 자를 예루살렘에 주십니다. 사람이 만든 우상은 헛됩니다.

장래 일을 모르는 우상 41:21~24
우상을 의지하는 것은 허망한 것을 붙드는 것입니다. 만약 우상이 참신이고 절대 능력이 있다면, 장래 일을 알려 줄 수 있어야 합니다. 또 자기를 섬기는 자들에게 복을 내리든지 재난을 내리든지 할 수 있어야 합니다. 하지만 피조물인 사람이 손으로 만든 우상들에게는 그럴 만한 능력도, 증거도 없습니다. 하나님은 스스로 존재하시며 살아 계십니다. 이런 하나님이 선지자를 통해 바벨론의 멸망을 말씀하십니다. 이는 태초부터 하나님이 계획하신 것입니다. 복과 화를 내리고, 흥하고 폐하게 하는 권세가 하나님께 있습니다. 개인과 민족의 미래가 하나님 뜻 안에 있습니다. 아무것도 아닌 우상에게 미래를 맡기는 것은 어리석은 일입니다. 창조주요 만물의 주권자 되신 하나님께 미래를 맡기는 것이 진정한 지혜입니다.
-
우상이 참신임을 입증하기 위해 할 수 있는 일이 있나요? 운세를 봐 준다는 미혹의 소리에 나는 어떻게 반응하나요?

공허한 우상 41:25~29
하나님이 함께하시기에 하나님 백성의 미래는 소망이 있습니다. 하나님은 바사(페르시아)의 고레스를 일으켜 먼 북방에서 오게 하실 것입니다. 그가 바벨론을 제압하고 이스라엘을 포로에서 해방하도록 하나님이 역사하심으로 그 기쁜 소식이 예루살렘에 전해질 것입니다. 고레스의 출현은 누구도 예측하지 못한 일로, 오직 하나님이 이사야를 통해 미리 알려 주신 것입니다. 이 모든 일은 하나님이 홀로 행하시는 것이며, 장인이 부어 만든 우상은 바람같이 공허한 존재이기에 결코 아무것도 알 수 없습니다. 하나님이 함께하시는 개인과 민족은 소망이 있습니다. 성도는 하나님 자리를 우상으로 대체하지 않도록, 하나님을 아는 지식에서 날마다 자라 가야 합니다.
-
포로 된 이스라엘을 위해 하나님이 이전부터 계획하신 일은 무엇인가요? 나는 인생의 과거·현재·미래를 주관하시는 하나님과 어떤 관계를 맺고 있나요?

오늘의 기도
사주팔자, 점술과 운세에 마음을 준 적이 있음을 고백하며 회개합니다. 구원 능력이 전혀 없는 헛된 우상에게 물질과 정성을 쏟는 이들의 무지를 불쌍히 여기소서. 모든 사람의 과거·현재·미래를 완전하게 아시고, 생사화복을 홀로 주관하시는 하나님만 예배하게 하소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