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의 삶] 성령으로 전하는 복음, 십자가에 못 박히신 영광의 주(고린도전서 2 : 1-9)

오늘의 찬양
(새 191 통 427 내가 매일 기쁘게)
내가 매일 기쁘게 순례의 길 행함은 주의 팔이 나를 안보함이요 내가 주의 큰 복을 받는 참된 비결은 주의 영이 함께함이라 성령이 계시네 할렐루야 함께하시네 좁은 길을 걸으며 밤낮 기뻐하는 것 주의 영이 함께함이라

하나님의 능력을 의지한 복음 전도 2:1~9
1

형제들아 내가 너희에게 나아가 하나님의 증거를 전할 때에 말과 지혜의 아름다운 것으로 아니하였나니
2

내가 너희 중에서 예수 그리스도와 그가 십자가에 못 박히신 것 외에는 아무 것도 알지 아니하기로 작정하였음이라
3

내가 너희 가운데 거할 때에 약하고 두려워하고 심히 떨었노라
4

내 말과 내 전도함이 설득력 있는 지혜의 말로 하지 아니하고 다만 성령의 나타나심과 능력으로 하여
5

너희 믿음이 사람의 지혜에 있지 아니하고 다만 하나님의 능력에 있게 하려 하였노라
6

그러나 우리가 온전한 자들 중에서는 지혜를 말하노니 이는 이 세상의 지혜가 아니요 또 이 세상에서 없어질 통치자들의 지혜도 아니요
7

오직 은밀한 가운데 있는 하나님의 지혜를 말하는 것으로서 곧 감추어졌던 것인데 하나님이 우리의 영광을 위하여 만세 전에 미리 정하신 것이라
8

이 지혜는 이 세대의 통치자들이 한 사람도 알지 못하였나니 만일 알았더라면 영광의 주를 십자가에 못 박지 아니하였으리라
9

기록된 바 하나님이 자기를 사랑하는 자들을 위하여 예비하신 모든 것은 눈으로 보지 못하고 귀로 듣지 못하고 사람의 마음으로 생각하지도 못하였다 함과 같으니라

Copyright © 개역개정 성경본문의 저작권은 대한성서공회에 있습니다.

묵상도우미
- 온전한 자들(6절) 믿음이 성숙한 자들을 말한다.
- 만세 전(7절) 세상이 있기 전, 창세전을 이른다.

오늘의 말씀요약
바울은 십자가에 못 박히신 예수님을 말과 지혜가 아닌 성령의 능력으로 전했습니다. 이는 듣는 사람들의 믿음이 하나님의 능력에 있게 하기 위함입니다. 하나님이 만세 전에 예정하신 지혜는 세상의 지혜로는 알 수 없습니다. 만일 알았다면 영광의 주를 십자가에 못 박지 않았을 것입니다.

하나님의 능력을 의지한 복음 전도 2:1~9
복음 전도와 믿음의 주체는 인간이 아니라 성령이십니다. 바울은 많은 지식과 지혜를 소유한 사람이었지만, 십자가에 못 박히신 예수 그리스도 외에는 아무것도 알지 않기로 작정했습니다. 자신의 지혜와 지식으로 복음 전하는 일이 없게 하기 위함입니다. 바울은 때로는 복음을 전하면서 인간적인 나약함으로 인해 두려워하며 떨었지만, 그럴수록 더욱 겸손히 성령만 의지했습니다. 복음 전도자는 설득력 있는 지혜의 말이 아닌 하나님의 능력 위에 믿음을 세우도록 돕는 사람입니다. 만세 전에 정하신 은밀한 하나님의 지혜, 즉 예수 그리스도 복음의 비밀은 세상의 지혜로는 알 수 없습니다. 오직 성령이 우리 육신과 마음으로 알 수 없는 일들까지 깨닫게 하십니다. 성령은 진리의 영으로서 죄인을 구원의 길로 인도하시는 구속 사역의 완성자이십니다.
-
복음을 전하는 바울 사도의 마음가짐에서 배우는 교훈은 무엇인가요? 인간의 방법을 버리고 성령의 일하심을 기대하며 복음을 전할 대상은 누구인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