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의 삶] 십자가의 그리스도, 하나님의 능력과 지혜(고린도전서 1 : 18-25)

오늘의 찬양
(새 497 통 274 주 예수 넓은 사랑)
주 예수 넓은 사랑 그 크신 은혜를 나 힘써 전파함은 참 기쁜 일일세 주 예수 복된 말씀 생명과 진리요 내 맘의 갈급함을 다 채워 주시네 예부터 전한 말씀 주 예수 크신 사랑 나 항상 전파하기 참 기뻐하도다

십자가의 도 1:18~21
18

십자가의 도가 멸망하는 자들에게는 미련한 것이요 구원을 받는 우리에게는 하나님의 능력이라
19

기록된 바 내가 지혜 있는 자들의 지혜를 멸하고 총명한 자들의 총명을 폐하리라 하였으니
20

지혜 있는 자가 어디 있느냐 선비가 어디 있느냐 이 세대에 변론가가 어디 있느냐 하나님께서 이 세상의 지혜를 미련하게 하신 것이 아니냐
21

하나님의 지혜에 있어서는 이 세상이 자기 지혜로 하나님을 알지 못하므로 하나님께서 전도의 미련한 것으로 믿는 자들을 구원하시기를 기뻐하셨도다

하나님의 능력과 지혜 1:22~25
22

유대인은 표적을 구하고 헬라인은 지혜를 찾으나
23

우리는 십자가에 못 박힌 그리스도를 전하니 유대인에게는 거리끼는 것이요 이방인에게는 미련한 것이로되
24

오직 부르심을 받은 자들에게는 유대인이나 헬라인이나 그리스도는 하나님의 능력이요 하나님의 지혜니라
25

하나님의 어리석음이 사람보다 지혜롭고 하나님의 약하심이 사람보다 강하니라

Copyright © 개역개정 성경본문의 저작권은 대한성서공회에 있습니다.

묵상도우미
- 선비(20절) 이에 해당하는 헬라어 ‘그람마튜스’는 서기관 또는 법에 능통한 학자를 말한다.
-표적(22절) 선포된 말씀을 확증하는 초자연적인 일을 말한다.

오늘의 말씀요약
십자가의 도가 구원받는 자들에게는 하나님의 능력입니다. 하나님은 세상의 지혜를 미련하게 하시고 전도의 미련한 것으로 구원하십니다. 십자가의 그리스도가 유대인과 이방인에겐 미련하게 여겨져도 부르심을 받은 자들에겐 하나님의 능력이요 지혜입니다. 하나님은 사람보다 지혜롭고 강하십니다.

십자가의 도 1:18~21
십자가의 도는 영원한 구원과 멸망을 가르는 핵심 진리입니다. 십자가의 도를 믿고 따르면 구원받지만, 멸시하고 거부하면 멸망합니다. 지혜의 근본이신 하나님 앞에 이 세상의 지혜와 지식은 티끌에 불과하며 이 세상의 지혜로는 결코 하나님을 알 수도, 구원에 이를 수도 없습니다. 하나님이 사람들에게 그분을 알게 하시는 방법은 ‘전도의 미련한 것으로’입니다. 이는 ‘전하는 내용의 미련함을 통해서’라는 의미입니다(롬 10:14, 17 참조). 세상이 보기에 어리석고 무능해 보여도, 구원을 받는 우리에게는 그리스도께서 못 박히신 십자가의 복음이 하나님의 능력입니다. 성도는 십자가의 메시지를 통해 그리스도를 발견하고, 믿고, 전하는 삶을 살아야 합니다.
-
‘십자가의 도’를 수치스럽고 미련하게 여기는 사람들은 결국 어떻게 되나요? ‘전도’를 통한 영혼 구원을 일상에서 어떻게 실천할 수 있나요?

하나님의 능력과 지혜 1:22~25
십자가의 그리스도는 인류를 구원하시고 죄인을 변화시키시는 하나님의 지혜요 능력입니다. 그러나 유대인은 자기들이 믿을 수 있을 만한 하나님의 이적을 요구합니다. 한편 헬라인은 하나님 존재를 자기 지혜로 이해하려고 지식을 찾습니다. 이들에게 십자가에 못 박히신 그리스도는 걸림돌이요 어리석음일 뿐입니다. 오직 부르심을 받은 자들에게만 십자가의 그리스도가 하나님의 능력과 지혜로 역사합니다. 십자가는 하나님의 사랑이요, 죄인이 그리스도와 만나는 자리입니다. 십자가에 못 박히신 그리스도를 아는 것은 하나님이 인생에 행하시는 가장 큰 표적이요, 인생 최고의 지혜를 얻는 것입니다. 십자가의 그리스도를 통해 하나님께 나아가는 사람은 인생보다 지혜롭고 강하신 전능의 하나님을 경험합니다.
-
십자가에 못 박히신 그리스도를 유대인이나 이방인은 어떻게 이해했나요? 부르심을 받은 나는 십자가의 그리스도를 어떤 분으로 고백하나요?

오늘의 기도
어리석고 나약해 보이는 십자가 희생에 최고의 지혜와 구원의 비밀이 있음을 믿습니다. 십자가의 그리스도를 더욱 사랑하며, 믿지 않는 이들에게 소망의 복음 전하기를 힘쓰게 하소서. 오늘도 지혜와 능력의 근원이신 하나님을 의지하며 겸손히 행하게 하소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