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의 삶] 절망의 현실을 반전시킬 소망의 미래(이사야 9 : 1-7)

오늘의 찬양
(새 96 통 94 예수님은 누구신가)
예수님은 누구신가 우는 자의 위로와 없는 자의 풍성이며 천한 자의 높음과 잡힌 자의 놓임 되고 우리 기쁨 되시네/ 예수님은 누구신가 온 교회의 머리와 온 세상의 구주시며 모든 왕의 왕이요 심판하실 주님 되고 우리 영광 되시네

메시아가 가져올 소망의 미래 9:1~7
1
전에 고통 받던 자들에게는 흑암이 없으리로다 옛적에는 여호와께서 스불론 땅과 납달리 땅이 멸시를 당하게 하셨더니 후에는 해변 길과 요단 저쪽 이방의 갈릴리를 영화롭게 하셨느니라
2
흑암에 행하던 백성이 큰 빛을 보고 사망의 그늘진 땅에 거주하던 자에게 빛이 비치도다
3
주께서 이 나라를 창성하게 하시며 그 즐거움을 더하게 하셨으므로 추수하는 즐거움과 탈취물을 나눌 때의 즐거움 같이 그들이 주 앞에서 즐거워하오니
4
이는 그들이 무겁게 멘 멍에와 그들의 어깨의 채찍과 그 압제자의 막대기를 주께서 꺾으시되 미디안의 날과 같이 하셨음이니이다
5
어지러이 싸우는 군인들의 신과 피 묻은 겉옷이 불에 섶 같이 살라지리니
6
이는 한 아기가 우리에게 났고 한 아들을 우리에게 주신 바 되었는데 그의 어깨에는 정사를 메었고 그의 이름은 기묘자라, 모사라, 전능하신 하나님이라, 영존하시는 아버지라, 평강의 왕이라 할 것임이라
7
그 정사와 평강의 더함이 무궁하며 또 다윗의 왕좌와 그의 나라에 군림하여 그 나라를 굳게 세우고 지금 이후로 영원히 정의와 공의로 그것을 보존하실 것이라 만군의 여호와의 열심이 이를 이루시리라
Copyright © 개역개정 성경본문의 저작권은 대한성서공회에 있습니다.
묵상도우미
- 스불론 땅과 납달리 땅(1절) 스불론과 납달리 지파는 각각 갈릴리 서편과 북서편의 땅을 기업으로 받았다(수 19:10~16, 32~39). 이곳은 앗수르를 비롯한 이방의 침략이 빈번했다.
- 기묘자(6절) 기적과 기이한 일 등 이해할 수 없는 놀라운 일을 행하시는 분이라는 의미다.

오늘의 말씀요약
멸시당하던 스불론 땅과 납달리 땅을 하나님이 영화롭게 하시고, 이 나라를 창성하게 하시며 압제로부터 풀어 주십니다. 하나님이 한 아들을 주셨는데 그의 이름은 기묘자, 모사, 전능하신 하나님, 영존하시는 아버지, 평강의 왕입니다. 그는 정의와 공의로 영원한 나라를 세울 것입니다.

메시아가 가져올 소망의 미래 9:1~7
심판도 회복도 전능하신 하나님의 주권 아래 있습니다. 스불론과 납달리 지역은 이방 민족의 영향을 가장 많이 받은 곳입니다. 이곳은 영적 어둠뿐 아니라 전쟁의 아픔과 압제자의 폭압으로 고통 가운데 시달렸습니다. 하나님은 장래 이곳에 임할 소망의 메시지를 주십니다. 이 땅에 한 아기, 즉 메시아(예수 그리스도)가 오시면 흑암이 빛으로, 멸시가 영화로움으로 반전될 것입니다. 또한 추수 때 같은 즐거움이 넘치고, 기드온이 미디안을 쳐 승리한 날(삿 7장 참조) 같은 승리가 임하며 온전한 평화가 도래할 것입니다. 심판의 메시지 가운데 주시는 회복의 메시지는 하나님의 변함없는 사랑을 잘 보여 줍니다. 고통스러운 현실에서 믿음의 눈을 들어 기묘자, 모사, 전능하신 하나님, 영존하시는 아버지, 평강의 왕을 바라고 의지하는 사람은 누구나 소망의 미래를 맞게 될 것입니다.
-
스불론과 납달리 지역에 어떤 반전의 역사가 일어나나요? 고난의 터널을 지날 때 만왕의 왕이신 예수님을 묵상한다면 어떤 반전의 역사가 펼쳐질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