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의 삶] 진짜 사랑은 끝까지 책임집니다(요한복음 13 : 1-11)

오늘의 찬양
(새 290 통 412 우리는 주님을 늘 배반하나)
(경배와찬양 247) 이와 같은 때엔 난 노래하네 사랑을 노래하네 주님께 이와 같은 때엔 손 높이 드네 손 높이 드네 주님께/ 주님 사랑해요 사랑해요 사랑해요 주님 사랑해요(x2)

    진짜 사랑은 끝까지 책임집니다

    1
    유월절 전에 예수께서 자기가 세상을 떠나 아버지께로 돌아가실 때가 이른 줄 아시고 세상에 있는 자기 사람들을 사랑하시되 끝까지 사랑하시니라

    2
    마귀가 벌써 시몬의 아들 가룟 유다의 마음에 예수를 팔려는 생각을 넣었더라

    3
    저녁 먹는 중 예수는 아버지께서 모든 것을 자기 손에 맡기신 것과 또 자기가 하나님께로부터 오셨다가 하나님께로 돌아가실 것을 아시고

    4
    저녁 잡수시던 자리에서 일어나 겉옷을 벗고 수건을 가져다가 허리에 두르시고

    5
    이에 대야에 물을 떠서 제자들의 발을 씻으시고 그 두르신 수건으로 닦기를 시작하여

    6
    시몬 베드로에게 이르시니 베드로가 이르되 주여 주께서 내 발을 씻으시나이까

    7
    예수께서 대답하여 이르시되 내가 하는 것을 네가 지금은 알지 못하나 이후에는 알리라

    8
    베드로가 이르되 내 발을 절대로 씻지 못하시리이다 예수께서 대답하시되 내가 너를 씻어 주지 아니하면 네가 나와 상관이 없느니라

    9
    시몬 베드로가 이르되 주여 내 발뿐 아니라 손과 머리도 씻어 주옵소서

    10
    예수께서 이르시되 이미 목욕한 자는 발밖에 씻을 필요가 없느니라 온몸이 깨끗하니라 너희가 깨끗하나 다는 아니니라 하시니

    11
    이는 자기를 팔 자가 누구인지 아심이라 그러므로 다는 깨끗하지 아니하다 하시니라

Copyright © 개역개정 성경본문의 저작권은 대한성서공회에 있습니다.

묵상도우미
- 수건을…두르시고(4절) 당시 주인이나 손님의 발을 씻기는 일은 가장 천한 종이 하던 일이었다. 따라서 세족식의 의미는 겸손과 섬김이다.
- 이미 목욕한 자(10절) 구원을 받은 자, 곧 예수님을 믿고 세례 받은 자를 가리킨다(딛 3:5 참조).

오늘의 말씀요약
유월절 전에 예수님은 아버지께 돌아갈 때가 이른 줄 아시고, 저녁 잡수시던 자리에서 일어나 제자들의 발을 씻기십니다. 베드로가 만류하자, 예수님은 너를 씻기지 않으면 네가 나와 상관없다 하십니다. 이미 목욕한 자는 발만 씻으면 되지만, 제자들이 다 깨끗하진 않습니다.
  • 진짜 사랑은 끝까지 책임집니다

진정한 사랑은 끝없이 주는 것입니다. 모든 것을 아시는 예수님은 하나님께로 돌아갈 때가 되었음을 아시고 완전한 사랑의 본을 보이십니다. 사랑하는 제자들과 마지막 저녁 식사를 하시면서 그들이 영원히 잊지 못할 사랑의 의식을 행하신 것입니다. 당시에 발을 씻기는 일은 가장 천한 사람이 하던 일입니다. 예수님이 제자들의 발을 씻기신 것은 가장 낮은 모습으로 세상에 오셔서 인간의 죄를 씻어 주고자 하신, 성육신하신 예수님의 사명을 보여 줍니다. 제자들은 주님의 말씀을 온전히 이해하지 못했지만, 이 의식으로 제자들은 주님과 연합됩니다.

* 묵상 질문
예수님은 자기 사람들을 끝까지 사랑하시기에 궁극적으로 어떻게 행하시나요?
* 적용 질문
주님의 사랑을 받는 자로서 공동체의 지체들을 어떻게 사랑해야 할까요?